내 하나의 우정아

2019.04.15 09:49

하양이24 조회 수:344

fZotZeu.jpg

 

너로 인해 나는 행복하다

 

오늘은 너와 같은 친구가 있다는

것에 저 높은 하늘에 감사하고 싶다

참 맑은 하늘이다

 

내가 가장 초라하게 느껴질

때조차도 사랑한다 친구야

내 하나의 우정아

 

네가 있어 늘 행복하고 든든하고

자신있는 날들을 보낼 수 있다

 

너와 같은 친구가 하나만 있다는

것으로도 나는 풍성하다

 

가장 깊은 사랑은 하나일

수밖에 없듯이 가장 진한

우정도 하나일 수밖에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는

비밀을 말해 놓고도

혹시 새어나가지 않을까

조금도 염려가 되지않는 친구

가장 큰 기쁨과 가장 큰

괴로움을 함께할 수 있는 너

서로 단점을 냉정하게 이야기

하면서도 서로 맘 상하지 않는 친구

 

순수했던 어린 시절 거침없이

혈기 왕성한 날들 기쁘고 우울한

날들을 함께해 왔기에

이토록 편안할 수 있는 걸까

 

떠올리기만 해도 든든한 내 친구야

내 스스로 이 세상에서 가장

추악하게 느껴질 때조차도

사랑의 눈으로 나를 바라봐 주는 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3 두리번거리며 하양이24 2019.02.01 542
232 물건의 촉감 하양이24 2019.01.31 585
231 조개껍질의 울림 하양이24 2019.01.31 584
230 지병이 있는 영자 하양이24 2019.01.31 543
229 발가벗은 채 떨고 하양이24 2019.01.30 581
228 능소화 하양이24 2019.01.30 516
227 산 사찰에서 하양이24 2019.01.30 573
226 묻혀 들여 온 세상 하양이24 2019.01.30 511
225 닮아서 예쁜가 하양이24 2019.01.29 547
224 반딧불이 하양이24 2019.01.29 530
223 고단한 삶의 등불 하양이24 2019.01.29 527
222 파초 그늘 아래 하양이24 2019.01.28 551
221 변함없는 쪽진 모습 하양이24 2019.01.28 534
220 춤추는 물버들 하양이24 2019.01.28 543
219 망초꽃 웃는 이유 하양이24 2019.01.25 540
218 쏟아져 내리는 햇살 하양이24 2019.01.25 567
217 흔들어 보지 말아요 하양이24 2019.01.25 572
216 녹색 바다 하양이24 2019.01.24 580
215 이슬보다 깊은 깨우침 하양이24 2019.01.24 547
214 풀 숲에 누어 입다물고 하양이24 2019.01.24 5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