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하나의 우정아

2019.04.15 09:49

하양이24 조회 수:1667

fZotZeu.jpg

 

너로 인해 나는 행복하다

 

오늘은 너와 같은 친구가 있다는

것에 저 높은 하늘에 감사하고 싶다

참 맑은 하늘이다

 

내가 가장 초라하게 느껴질

때조차도 사랑한다 친구야

내 하나의 우정아

 

네가 있어 늘 행복하고 든든하고

자신있는 날들을 보낼 수 있다

 

너와 같은 친구가 하나만 있다는

것으로도 나는 풍성하다

 

가장 깊은 사랑은 하나일

수밖에 없듯이 가장 진한

우정도 하나일 수밖에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는

비밀을 말해 놓고도

혹시 새어나가지 않을까

조금도 염려가 되지않는 친구

가장 큰 기쁨과 가장 큰

괴로움을 함께할 수 있는 너

서로 단점을 냉정하게 이야기

하면서도 서로 맘 상하지 않는 친구

 

순수했던 어린 시절 거침없이

혈기 왕성한 날들 기쁘고 우울한

날들을 함께해 왔기에

이토록 편안할 수 있는 걸까

 

떠올리기만 해도 든든한 내 친구야

내 스스로 이 세상에서 가장

추악하게 느껴질 때조차도

사랑의 눈으로 나를 바라봐 주는 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0 물속으로 침잠하는 하양이24 2019.03.19 1520
339 능소화 하양이24 2019.01.30 1523
338 산천 초목 위에 하양이24 2019.02.22 1524
337 새롭게 일어나는 목숨 하양이24 2019.03.20 1530
336 빗발 어둠 휘젓고 하양이24 2019.02.01 1531
335 고독한 계절에 하양이24 2019.02.20 1532
334 은행잎 떨어지는 하양이24 2019.02.19 1532
333 퍼즐 하양이24 2019.02.26 1532
332 축축하게 젖었다 하양이24 2019.03.21 1532
331 풍진세상 하양이24 2019.02.20 1533
330 쌓이면 쌓일수록 하양이24 2019.02.08 1533
329 반딧불이 하양이24 2019.01.29 1533
328 오염시킨 토양 하양이24 2019.03.06 1533
327 어설픈 표정으로 하양이24 2019.02.13 1534
326 지병이 있는 영자 하양이24 2019.01.31 1535
325 닮아서 예쁜가 하양이24 2019.01.29 1536
324 빈집 같이 차가운 하양이24 2019.03.05 1536
323 목숨보다 향내가 하양이24 2019.03.08 1536
322 들불처럼 행진하며 하양이24 2019.03.11 1536
321 그우정이 아쉬워서 하양이24 2019.04.03 1536